크기변환_1404-342

페이스북사는 ‘Connectivity Lab’의 도입을 선언하였다. 이는 새로운 항공기술과 통신기술을 이용하여 Iternet.org의 인터넷 접근을 향상시키고자 하는 노력이다. 이 Lab은 NASA의 항공분야를 호함한 전문가 그룹으로 고도 비행기와 위성, 라디오, 레이저 등 다양한 기술을 활용하여 전 세계 인구 모두가 접근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다양한 플랫폼을 이용하여 다른 인구 밀도와 도시환경에 맞추어 서비스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참고문헌

1404-3431404-3441404-345

 

1402-107

전 세계적으로 기후 변화가 극심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NASA는 지난 60년간 지고 온난화가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가를 보여주는 영상을 발표하였다. 이는 이산화탄소 배출에 따른 기후변화의 영향에 따른 온도의 변화를 보여준다.

 

크기변환_11401-251

일각에서는 지구공학적 프로젝트에 의한 기후변화를 되돌릴 수 있다고 이야기 하고 있으나, 엘 고어는 이와 같은 생각은 극단적이며 비정상적인 방법이라 이야기하였다. 이와 같은 방법은 더욱 커다란 재앙을 몰고 올 수 있다는 의견을 피력하였다. 이와 같은 이야기는 UN 기후 토론에서 2100년까지 환경 가스를 추출해 없애야 한다는 주장에 대한 것이다.

참고문헌

 

크기변환_1312-290

미국에서는 허리케인 샌디가 동부 해안에 많은 피해를 준 이후 Resilient Design이 중요한 화두로 떠 올랐다. 건축가와 디자이너뿐만 아니라 정치가, 엔지니어 그리고 도시계획가도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 Resilient Design은 2012년 11월 구글의 트렌드 검색의 주여 검색어가 되었다. 핵 폭발사고나, 필리핀을 강타한 태풍 또한 많은 영향을 미쳐 이제 단순히 지구를 살리고자 하는 친환경 그룹에 변화를 요구하고 있다.

참고문헌

 

크기변환_1312-001

바르샤바에서 열린 COP 19 기후변화 회의에서 133개 개발도상국들이 퇴장하였다. 이는 미국, 캐나다, 노르웨이 및 호주 등 산업국가들이 지구 온난화의 책임에 관한 토의를 2년 후 파리에서 열리는 회의 때 까지 연기하기로 한 결정에 따른 것이다.

참고문헌

LEED V4

 01 지속가능성  댓글 끄기
Oct 012013
 

크기변환_1310-030

LEED의 최신 버전이 11월 선을 보일 예정이며, 이는 LEED가 탄생한 후 가장 커다란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새로운 버전은 LEED v4로 설계 및 건설 산업 전반에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주된 이유는 실무자들은 현재 LEED와의 많은 차이를 걱정하고 있으며, 제품 생산자는 새로운 요구사항에 대한 걱정이다.

   2000년 3월 LEED가 시작 된 후 많은 점진적 변화가 진행되어 왔다. 처음 사무소 건물을 시작으로 그 후 학교, 의료시설 등 다른 유형의 건물들을 평가하기 시작하였다. 가장 커다란 변화는 2004년에 있었던 기존 건물에 대한 평가와 상업용 실내에 대한 평가이며, 2009년 이후 100점 만점으로 평가되기 시작하였다.

   기존 건물을 평가하는 LEED EB의 경우 소규모 개보수와 운영을 평가하고 있다. 이 평가체계하에 2,500여개의 프로젝트들이 인증을 받았다. 새로운 건물을 평가하는 것과는 달리 실제 성능을 평가하고 있다.

    모든 프로젝트에서 예측과 실제 성능의 관계를 강화함에 따라 건물주들은 LEED 인증을 받는데 어려움이 예상되고 있으나, USGBC는 이들 예측과 성능의 관계를 더욱 중요시 여기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개정안은 여론 수렴을 거쳐 진행되었으며 3년 간의 개발기간과 6번의 공청회를 거쳐 관련자 86%의 찬성으로 승인 되었다. 이전 버전인 LEED 2009의 경우 사장이 이 평가 시스템에 익숙하지 않으며 이에 따른 주요 변화를 추진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평가 기준의 재배치 정도만을 진행하였다. 그러나 이와 같은 행동은 많은 저항을 가져왔으며, 주된 변화와 의견 수렴을 요구하였다.

   LEED v4은 온라인 형식으로 등록하고 형식과 참고 가이드, 그리고 자료 들을 사용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그러나 제품과 재료 관련한 평가 시스템은 새로운 것으로 시장이 수용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다. 이에 따라 USGBC넌 현재의 LEED 2009을 2015년 6월까지 유지하기로 약속하였다.

   USGBC는 새로운 시스템 사용에 대한 인센티브를 줄 것이라고 발표하였다. 플래티넘 인증의 첫 프로젝트의 경우 등록비를 면제하여 준다고 이야기하고 있다. 최신 버전은 에너지 성능과 주된 분야에서의 기준을 상향하였다. 이에 따라 이 버전은 친환경 전략을 위한 보다 낳은 전략적 도구로 사용될 수 있다.

 

새로운 버전에서 변화는 광범위하게 적용되었다. 지역과 운송 부문에서 역사적 지구나 행정 기업 지구와 같은 지역의 재개발에 대한 점수를 부과하고 있다. 또한 자전거의 이용 가능성을 권장하고 있다. 일부분에서는 소규모 변화이나 주된 적용의 변화 또한 보이고 있다. 에너지 성능의 경우 2007년 ASHRAE 90.1 기준으로부터 2010년 기준으로 변화하며 이는 LEED 인증을 어렵게 하며 에너지 관련 점수 취득이 더욱 어려워질 전망이다.

   새로운 항목으로 통합적 설계 프로세스에 대한 점수이다. 이는 고성능 건물 설계의 주요 요소이나, 이전 평가에서는 반영되지 않았다. 그러나 초기에 에너지와 수자원에 관한 문제 고려를 하였는가 등을 평가한다.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것은 재료와 자원 카테고리이며 이는 환경에 대한 생애 주기 평가를 원칙으로 하고 있다. 생애주기 평가는 원자재로부터 사용, 폐기에 이르기까지 건물에 사용되는 모든 제품에 대한 평가를 원칙으로 하고 있다. 이는 기업 내 제품 개발 도구로 수 세기간 사용되어 왔다. 최근에는 설계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의 스마트한 제품 선택의 중요한 요소로 자리잡고 있다.

   새로운 버전에서 생애주가 평가는 전체 건물과 개별 제품의 두 개의 레벨로 이루어져 있다. 전체 건물의 경우 건물 구조설계에 따른 관련 도구를 사용하도록 하고 있으며 선택된 재료에 의한 영향을 최소화 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이상적으로 구조 엔지니어가 디자인 의사결정에 참여하여 다른 에너지와 설비 엔지니어와 함께  건물의 열적 성능 계획에 참여하도록 요구되고 있다.

   제품 레벨의 경우 환경적 인증 environmental product declaration (EPD) 제품의 사용에 대한 보상을 하고 있다. EPD는 유럽에서는 잘 정착된 제도로 미국을 비롯한 국제적 확산을 추구하고 있다.

   제품과 자원 부문에서는 원자재가 어떻게 추출되었는가와 건강에 위험성이 있는가의 문제를 새로운 평가 요소로 도입하고 있다. 이들 건물 재료의 요소는 생애주기 평가와 EPD에서도 평가가 어려운 요소이다. 원자재 추출에 관한 요소는 현재 기준이 제대로 설정되어 있지 않으며, 이에 따라 관련 제품의 출시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제품의 성분 문제는 제품 공급자와 기타 평가 기준의 투명성을 필요로 하고 있다. 화학 및 제품 생산자들은 이들을 문제시하고 있다. 이들은 정부에서 LEED 인증 사용을 하지 않을 것을 로비하고 있다.

   새로운 버전에서의 다른 변화는 건물 성능의 향상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전 버전들은 전체 산업에서 성공적으로 적용되어 왔으며, 질적 확인 과정을 새로이 추가하여 설계와 시공, 입주와 운영에 따른 확인을 추구하고 있다. 새로운 버전에서는 건물 외피의 공기 및 기후에 대한 기밀성을 포함하고 있다. 원래는 이 항목이 필수조건이었으나 비용 문제로 선택적 요소로 하향되었다. 다른 선택사항으로 음향의 질이 추가되었다. 교육시설 인증을 위한 LEED의 경우 필수 조건으로 2008년부터 도입되어 왔다.

참고문헌

1310-029

Sep 052013
 

1309-130

US Green Building Council의 미 연방정부 차원에서 채택된 LEED 인증이 위협받고 있다. 미시시피, 조지아, 알라바마 주에서 목재, 플라스틱, 화학산업의 로비스트들이 LEED의 독과점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 이들은 USGBC가 폐쇄적 접근 방식으로 소수의 자재업체에만 문을 열고 있으며, 이에 따라 지속가능한 건설산업의 발전에 방해가 된다고 주장하고 있다. 최근에 미시시피 주 상원의원 Roger Wicker는 미국 ANSI 표준에 의한 것이 아니거나 확실한 과학적 데이터가 있지 않은 경우의 친환경 인증 시스템에 주 정부의 예산 지원을 할 수 없도록 법안을 제출하였다.

참고문헌

 

크기변환_1308-112

컬럼비아 대학의 기후과학자들의 연구에 의하면 지구의 오존층 파괴가 바람의 패턴의 변화와 남반구의 구름층의 변화를 야기하여 지구 온난화를 일으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기상학적 변화는 태양의 열을 반사하는 구름의 변화와 이에 따른 기후 변화를 야기하고 있다.

참고문헌

 

크기변환_1307-338

미국과 중국은 경제나 정치 문제뿐만 아니라 공기의 오염 문제에서도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이 두 나라는 환경개스 방출의 약 43%를 배출하며 이는 석탄의 연소, 자동차 배기, 그리고 상업적 화학물질 등으로 구성되고 있다. 최근 중국과 미국은 지구 온난화의 원인이 될 수 있는 배기 가스를 줄이기 위한 5가지 항목에 합의를 하였다. 지난 4월에 만들어진 실무 그룹은 NGO와 함께 기후 데이터를 바탕으로 전력망의 효율성 증진과 재생에너지 활용 증진에 관한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참고문헌

 

크기변환_1306-478

미국 오바마 대통령은 Georgetown 대학에서 기후변화 대응 계획을 발표하였다. 그의 연설에서 탄소 배출을 줄이는 새로운 전략을 제안하여 기후변화영향에 대응하며, 녹색 경제를 만들 것을 이야기하였다.

참고문헌

© 2014 SUSTAIN Suffusion theme by Sayontan Sin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