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4. 17. Review

 88 정보  2018. 4. 17. Review에 댓글 닫힘
4월 162018
 

1. 통영 폐조선소 도시재쟁 글로벌 아이디어 공모전

국토부는 LH와 함께 통영 폐조선소 도시재생 마스터플랜 국제공모를 시행한다. 대상 지역인 통영 에스비 조선소는 2015년 폐업하였다. 공모는 지명초청 방식으로 5월 중 초청팀을 확정하고 9월 중 최종 당선작을 선정할 계획이다. 참가희망 업체는 5월 18일까지 국토연구원에 참가의향서를 제출하여야 한다. 참조: http://www.tongyeong-regeneration.com

2. 부천시, 쓰레기 소각장을 복합문화예술공간으로

부천시는 2010년 가동이 중단된 폐기물 처리 시설을 95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전시, 공연, 교육이 가능한 융복합 문화시설인 ‘부천아트벙커 B39’로 개관하였다. 문화는 좋고 소각장은 나쁜 것인가? 처리 할 곳이 없으니 폐기물 처리 문제가 생기지.

3. 베트남과 환경협력 MOU

환경부는 베트남 자연환경부와 16일 ‘포괄적 환경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였다. 이는 양국 정상 간 합의한 ‘환경과 자연자원 보호에 대한 포괄적 협력’에 따른 후속조치로이다. 이 MOU는 하수처리, 수질개선, 베트남 내 우수 생물자원 공동 발굴, 온실가스 인벤토리(목록) 구축 협력에 대한 의견 교환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4. 독일 베를린 신국제공항 개항 연기

베를린-브란덴부르크 신국제공항개항이 7번째 연기되었다. 또한 예산도 2배 이상 증가하여 질타를 받고 있다. 이에 따라 개항 시기를 2020년으로 연기하였으며, 예산도 초기 25억 유로에서 53억 유로로 증가하였다. 여론은 ‘무능력’, 그리고 ‘영원히 준비 중’이라는 말로 비난하고 있다. 여론은 말로하고 건축은 행동으로 말을 하지.

5. 인공지능 기술로 몇 초만의 비디오로 사람의 3D 모델 만들다

6. 스마트폰이 지구를 죽이고 있다

연구에 따르면, 새로운 스마트폰을 산다는 것은 기존 스마트폰을 10년 사용하는 것과 맞먹는 에너지를 소비하고 있다.

7. 인공지능이 그린 인물화와 조경 회화

접이식 가구로 오래된 작은 공간을 활용한 아파트

 20 공간환경  접이식 가구로 오래된 작은 공간을 활용한 아파트에 댓글 닫힘
4월 162018
 

1804-088

7평이 조금 넘는 24m2 넓이의 작은 아파트를 접이식 가구를 이용하여 공간을 넓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사례이다. 1935년에 지어진 작은 아파트를 건축가 Nicholas Agius가 가구로 활용도를 높이고 있다. 마치 도구 상자와 같이 다양한 방식으로 공간을 변환시키고 있다.

참고문헌

2018. 4. 16. Review

 88 정보  2018. 4. 16. Review에 댓글 닫힘
4월 162018
 

1. 제 5기 국가건축정책위원회 출범

승효상씨를 위원장으로 하는 제5기 건축정책위원회가 출범하였다.

2. 구글 홈과 구글 홈 미니, 국내시장 진출 임박

구글의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과 구글홈 미니가 지난 10일 국립전파연구원에 전파인증을 받았다. 이에 따라 올 상반기 안에 두 제품이 발매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들은 구글이 추구하는 ‘AI First’ 전략의 첨병이다. 현재 구글홈은 미국 시장에서 2017년 1,400만 대가 팔려 시장 점유율 31%를 기록하였다. 이는 아마존 에코 69%에 이은 2위이다. 이에 따라 AI 스피커 시장은 SKT, KT, 네이버, 카카오 등과 함께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이는 생태계의 중심으로 누구도 포기할 수 없는 제품이다.

© 2018 SUSTAIN Suffusion theme by Sayontan Sinha